티스토리 뷰

 

배우 김주혁씨가 지난 30일 교통사고로 갑작스레 사망한 일이 있었죠.

목격자의 증언을 토대로 경찰과 병원 측에서는 운전 중 발생한 심근경색으로

교통사고가 났다고 추정하고 있는데요,

40대 중반의 평소 지병이 없고 건강해보였던 사람이라 더 충격으로 다가오네요.

그러나 아무 증상 없이 건강하던 사람도 20~40대 젊은 나이에 심장질환으로

돌연사 할 가능성이 있다고 합니다.

보통 급성 심장마비, 심정지로 인해 사망하게 되는데

질병관리본부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급성 심정지환자 10명 중 2명이 40대 이하였다고 해요,

적은 수로 보이지만 심장, 혈관질환이 젊은층이어도 간과할 수 없는 문제라는 거죠.

현재 배우 김씨의 사망원인을 급성 심근경색으로 추정하고 있는데,

급성 심근경색이란 심장에 혈액을 공급하는 가장 큰 혈관인 관상동맥이 막히거나

관상동맥으로 가는 주위 혈관이 막히면서 결국 심장이 혈액을 공급받지 못해

심장근육이 괴사하여 심정지에 이르게 되는 질환입니다.

주로 혈관의 동맥경화증이 있는 사람들(고지혈증일 경우 위험성 증가)의 경우,

혈관의 염증 같은 자극에 의해 기름찌꺼기나 염증덩어리가 터지면서 떨어져나온 혈전이

혈관을 타고 돌아다니다가 심장혈관을 막을 위험이 커요.

이런 동맥경화는 대사증후군(비만,고혈압,고지혈증,당뇨), 흡연자, 고지방식 위주의 식사,

적은 운동량,심한 스트레스, 잦은 음주 등이 발생 및 악화요인이 됩니다.

특히 흡연과 스트레스는 혈관 내 염증을 유발해 혈전이 터져나오게하는 주 원인인데요,

스트레스는 아드레날린, 카테콜아민, 코티솔 같은 교감신경을 흥분시키는 호르몬을 분비시켜

심장박동수를 늘리게 되고, 그로 인해 심장에 더 많은 혈액이 필요해지는데

동맥경화로 좁아진 혈관은 그만큼의 혈액량을 충분히 공급하지 못하기 때문에 심장마비에

이르게 됩니다. 이렇게 돌연사를 유발하는 심근경색은 요즘 같이 추운 날씨에 더 발생률이 높아집니다.

기온이 낮아지면 혈관이 수축되고, 혈압이 올라가 심장에 무리를 주기 때문이죠.


그렇다면, 급성 심근경색의 전조증상 5가지 알아볼까요?

1, 쥐어짜는 듯한 가슴통증

 - 가슴을 누군가 쥐어짜는 듯한 통증이며, 아픈 위치를 정확하게 알 수 없고

수 분간 통증이 지속되면 심근경색을 의심해 보아야 합니다.

2. 호흡곤란

 - 오른쪽 가슴이나 윗배가 체한 것처럼 답답하거나 무거우며 갑자기 숨쉬기 힘든 호흡곤란이
  
   나타납니다, 특히 호흡곤란과 함께 위의 쥐어짜는듯한 가슴통증이 동반되면 지체 없이 병원에 가야합니다.

3. 가슴에서 어깨, 목, 팔로 퍼지는 방사통

 - 고령의 노인환자에게서 많이 볼 수 있는 형태의 통증으로,

목이나 팔이 아프다며 이비인후과나 정형외과로 잘못 찾아가는 경우가 있습니다.

짧게는 30분에서 1~3시간, 길게는 1~3일까지도 통증이 지속될 수 있습니다.

4. 구토

  - 급성 심근경색의 1/4은 가슴통증 없이 구역, 구토 증상만 나타나기도 합니다.
 
   이런 증상은 여성에게 더 많으며, 가슴의 통증이나 답답함 등과 함께

구역, 구토가 같이 나타나면 심근경색 초기를 의심해보아야 합니다.

5. 식은땀

 - 가슴통증이 30분 이상 지속되며 강한 불쾌감과 식은땀, 피부가 파랗게 변하는 청색증이 나타나면

   급성 심근경색증일 가능성이 높으므로 최대한 빨리 병원을 찾아야 합니다.


위의 증상이 의심될 경우 최대한 빨리 병원에 가서

막힌 관상동맥을 뚫어 심장에 혈액공급을 재개시키는 시술

 (스텐트 시술이나 관상동맥우회술 등) 을 받아야 합니다.

하지만 뭐니뭐니해도 예방이 가장 중요하겠죠?

심장 돌연사 예방을 위해 평소 운동을 충분히하며 꼭 금연을 하고,

고지방식 위주의 식습관 보다는 야채와 채소, 단백질 위주의 식사를 하며

잦은 음주와 폭음은 금하고, 추운 날엔 꼭 옷을 따뜻하게 입어 체온을 유지해야 합니다.

특히 노약자의 경우 추위가 심한 날은 가급적 바깥활동을 삼가하고

 실내에서 할 수 있는 스트레칭, 마사지 등으로 혈액순환을 원활히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가능하면 스트레스를 최대한 덜 받는 것도 하나의 예방법이라고 할 수 있지만 그리 쉽지는 않죠..ㅠ.ㅠ

 

에스맘의 건강스토리,

오늘은 심근경색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나는 아니겠지" 하는 안일한 생각과 습관에서

비롯되는 것이 돌연사인만큼, 지금부터라도 평소 생활을 돌아보고

개선하는 계기를 갖는 게 어떨까요?

그럼 오늘도 건강한 하루 보내세요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