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겨울철 노인 낙상사고 예방법

밤동안 꽤 많은 양의 눈이 내렸네요

곳곳에 눈이 쌓여있는 걸 볼 수 있었어요

이렇게 눈이 오고 길이 얼어붙으면 낙상사고가 빈번히 일어나게 되죠.

두껍고 둔한 옷차림과 빙판길, 추운 날씨 때문에 한껏 움츠린 몸의 근육 때문에

자칫 잘못하면 누구나 낙상할 수 있습니다. 특히 노년층의 낙상사고가 늘어나는데요.

겨울철 노인 낙상사고 예방법 알아보기!

낙상사고는 주로 노인에게서 자주 발생하는데,

노안 때문에 시력이 떨어져있어 주변의 장애물과 위험상황을 빨리 알아채기 어렵고,

운동신경이 저하되어 낙상 시 반사신경을 발휘해 신체의 손상을 최소화 시키기 힘들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노인의 낙상사고 발생 시 가장 흔하면서도 치명적인 것은 바로 고관절 골절 입니다.

손이나 다리를 이용해 신체손상을 줄이거나 피하기 어려워 그대로 엉덩방아를 찧게 되기 때문이죠.

노인에서 고관절골절 시 50%는 정상적으로 걷기 힘들고 심한 경우 생명까지 잃을 수 있기 때문에

 노년기 주요 사망원인 중 하나로 꼽히기도 합니다.

 노인은 기본적으로 골다공증이 있어 이런 낙상으로 인한 골절 시 상태가 금방 악화되고

뼈가 잘 접합되지 않습니다.

노인의 낙상사고는 외부에만 국한되지 않습니다,

실내에서도 낙상사고가 빈번하기 때문에 가능한한 문지방을 없애고

전깃줄이나 케이블선은 잘 정돈하여 발에 걸리지 않도록 하고

항상 바닥은 물건이 굴러다니지 않도록 정리해야합니다.

화장실은 실내에서 낙상사고가 가장 잘 일어나는 곳이기 때문에 더 신경써야합니다.

화장실 바닥에 미끄럼방지매트를 깔고 물기가 남아있지 않도록 사용 후엔 항상 물을 닦아내고

가능하면 건식화장실로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동 시 지지해줄 수 있는 손잡이를 설치하고 밤에는 시야확보를 위해

작은 조명기구를 설치해 불을 켜두어야합니다.

눈이나 비가 와 길이 미끄러운 날에는 되도록이면 외출을 자제하고,

부득이하게 외출할 시에는 반드시 장갑, 지팡이, 미끄럼방지 신발을 신어 보호해야 합니다.

이외에도 평소 낙상사고 가능성을 줄이기 위해 체중을 정상 범위 내에서 관리하고,

뼈에 좋은 칼슘이 많이 함유된 음식이나 보충제를 복용하며, 비타민D 합성을 위해 하루 30분씩

최소 1주에 3번 이상 햇빛이 있을 때 산책을 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또한 관절에 무리가 가지 않을 정도의 스트레칭이나 걷기 등의 가벼운 운동을 매일 병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